[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8-20 00:32:50  |  수정일 : 2019-08-20 00:32:56.053 기사원문보기
‘냉장고를 부탁해’ 송경아, 임신 중 16kg 증가…2주 만에 살 빠진 비결

[이투데이 한은수]

모델 송경아가 출산 후 감량의 비결을 털어놨다.

19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송경아와 오정연이 출연해 냉장고를 공개했다.

이날 송경아는 “출산 두 달 만에 무대에 복귀했다. 친한 디자이너의 부탁으로 오르게 된 거다”라며 “임신했을 때 16kg이 쪘는데 산후조리원에 있는 2주 동안 14kg이 빠졌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송경아는 출산 후 다수의 방송을 통해 다이어트를 언급한 바 있다. 그는 “원래도 잘 안 찌는 채질이긴 하다”라며 “비결은 윗몸일으키기다. 조리원에서 윗몸일으키기와 운동을 했더니 빠졌다”라고 전했다.

한편 송경아는 23년 차 모델로 2012년 9년 연애 끝에 결혼, 2014년 출산했다.

[관련기사]
김완선 나이, 젊은 유지 비결은 ‘○○○○ 다이어트’ 방법은?
청소년 비만, 여름방학 다이어트 노하우는?
키토제닉 식단, 탄수화물 줄이고 지방 높이고…맛있는 다이어트 하기 ‘화제’
‘살인자의 기억법’ 男배우, 극한 다이어트 자처 “폐소 공포증까지”
홍선영, 20kg 감량 방송 하루 만에 병원행…무리한 다이어트 때문? “결국엔”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