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9 06:14:21  |  수정일 : 2019-07-19 06:13:19.727 기사원문보기
제주도내 개장 중 18곳 해수욕장 모두 수질 '양호’
(제주=국제뉴스) 고병수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올해 해수욕장 개장을 맞아 지정 해수욕장 11개소와 비지정 해수욕장 7개소를 대상으로 수질을 조사한 결과 모두 적합한 것으로 판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수질조사는 '해수욕장의 환경관리에 관한 지침'에 따라 실시했으며, 조사항목은 분변 오염의 지표 세균인 대장균과 장구균 등 2개 항목이다.

수질조사 결과 대장균과 장구균은 각각 최고 120ㆍ85 MPN/100mL로 나타나 해수욕장 수질기준(500ㆍ100MPN/100mL)을 만족했으며, 개장 전과 마찬가지로 안전한 수질상태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하지만 이용객이 많은 해수욕장이나 계속되는 폭염으로 인해 해수 온도가 상승할 경우 미생물이 쉽게 증식할 수 있어, 해수욕장 이용 및 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는 것.

보건환경연구원은 "해수욕장 이용객들이 보다 깨끗하고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기도록 개장 기간 중 지속 해수욕장 수질조사를 실시해 공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병국, 도로에서 하의 벗은 채 19禁 행각…행인이 촬영한 영상+CCTV 녹화본 有 [2019/07/18] 
·노노재팬, 日 상품 나열→대체제 '국산품' 추천…주류부터 악기, 식품, 담배까지 [2019/07/18] 
·경기硏, GTX역 등 '3기 신도시' 맞춤형 교통대책 제시 [2019/07/18] 
·현대자동차 7월 판매조건 '신차114' 현대차 가격, 가격표 할인율 비교 서비스 인기 [2019/07/18] 
·대구시 달서구 두류동 야외음악당서 50대남성 추락...심정지 상태 [2019/07/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