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1-26 21:06:25  |  수정일 : 2020-11-26 21:05:29.153 기사원문보기
철도공단, 철도 폐터널이 신기술 시험장으로 재탄생
(사진제공=철도공단) 무인체(드론)를 활용한 터널 유지보수 시스템
(사진제공=철도공단) 무인체(드론)를 활용한 터널 유지보수 시스템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 국가철도공단 충청본부(본부장 성영석)는 (구)경부선 폐터널인 구정리터널을 '터널 안전장비 시험장'으로 개발하는 사업에 착수한다고 26일 밝혔다.

공단은 구정리 터널을 드론 및 고속주행 영상스캐너 등 신기술을 활용한 터널 안전장비 시험장으로 개발하기 위해 사업시행자를 선정했으며, 2021년 1월에 개장할 예정이다.

그 동안 철도 폐터널은 레일바이크, 농산물저장고, 와인터널, 자전거도로 등의 용도로 활용됐으나, 국내 최초로 철도기술개발 시험장으로 활용도를 확대했다.

성영석 충청본부장은 "철도 폐터널 등 유휴부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공간으로 개발하고, 이를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남규리 공식입장, 씨야와 행복한 근황에도 "재결합 못해" [2020/11/25] 
·여·야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에 대한 심사 시작 [2020/11/25] 
·윤아 음성판정, 검사 받은 이유는... [2020/11/26] 
·김연경 법적대응, 현재 상황은... [2020/11/26] 
·군산시청, 군산 코로나 확진자 동선 공개 "지곡동 현대엠코아파트 방문자 코로나19 검사 필수" [2020/11/25]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