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초 작성일 : 2013-02-28 08:15:17  |  수정일 : 2013-02-28 08:36:42.070 기사원문보기
"그랜드 유동성 장세..위험자산 비중 늘려야" -현대證
[뉴스토마토 허준식기자] 현대증권은 지난 두 달간 팽팽하게 대립해왔던 증시의 긍정론과 신중론간의 힘의 균형이 점차 긍정론쪽으로 기울고 있다며 위험자산 비중 확대에 나설 것을 28일 권고했다.
 
이번 주말이면 불확실성이 어떤 형태로든 해소되는 가운데 올해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될 상황이라며 그랜드 유동성 장세에 대비하자는 시각이다.
 
이상재 현대증권 경제분석부장은 "오바마와 공화당이 3월1일 회동함에 따라 시퀘스터 타결 기대가 제기되고 있고, 이탈리아 총선 결과가 유로존 위기의 재발 우려로 이어졌지만 이탈리아 상원을 3등분 하고 있는 세 당이 모두 이탈리아의 유로존 잔류 의사를 보였다는 점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이상재 부장은 "버냉키 미 연준의장이 양적완화정책을 지속할 것임을 분명히 한 상황이고, 유로존과 일본은행 역시 유동성 공급 확대정책을 가세하고 있다는 점에서 '중앙은행에 맞서지 마라'는 격언이 떠오르는 시점"이라고 덧붙였다.
 
 
 
 
 


허준식 기자의 SNS 계정: [이메일]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관련기사]
· (미국키워드)오바마, 1일 의회와 시퀘스터 논의
· (글로벌핫이슈)버냉키 "초저금리 유지할 것"

[허준식 기자의 다른 뉴스]
· 폴리실리콘 현물가격 4% 급등..㎏당 16.80달러
· 코스피, 미국발 훈풍에 강세 전환(마감)

[이 시각 주요뉴스]
· 투자·소비·고용..韓 거시경제 지뢰밭길
· (MWC 2013)KT-홍콩 차이나모바일, 이종 LTE로밍 상용화

방송 추천종목 정보 + 관심종목 시세알림을 휴대폰 문자로! 따라하기 시즌3

ⓒ경제전문 멀티미디어 뉴스통신 뉴스토마토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