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중소기업신문] 최초 작성일 : 2020-03-31 18:11:15  |  수정일 : 2020-03-31 18:11:50.117 기사원문보기
코로나 확산에도 D램 가격 3개월 연속 올라
[중소기업신문=박진호 기자] 코로나19 확산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글로벌 D램 가격은 3개월째 올랐다.

31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디램익스체인지에 따르면 PC에 주로 사용되는 DDR4 8기가비트(Gb) D램 제품의 고정 거래 가격은 이날 기준 평균 2.94달러를 기록해 지난달 27일(2.88달러) 대비 2.1% 올랐다.

올 들어 상승세에 접어든 뒤 오름폭도 1%대에서 2%대로 확대됐으며, 오는 2분기까지도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디램익스체인지는 "코로나19의 북미, 유럽 확산에도 불구하고 메모리 반도체 재고 축적 수요는 이어졌다"며 "D램 가격 4월 상승 폭은 더욱 커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최근에는 중국 지역 코로나19 확산세가 잦아들며 현지 공장 가동률이 정상 수준으로 회복 중이고 재택근무와 온라인 강의 증가로 서버 반도체 수요도 늘고 있어 2분기도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 보고서는 "코로나19 여파로 올해 스마트폰 생산량은 작년 대비 7.8% 감소할 전망"이라며 "하반기 D램 가격에 있어 가장 큰 우려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중소기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부동산·자영업 덮친 '코로나 불황'…P2P대출 어쩌나 [2020/03/30] 
·코스피 약보합 마감…원·달러 환율 13.8원 올라 [2020/03/30] 
·[코로나19 증시] ⓷‘동학개미운동’ 좋지만 리스크 관리해야 [2020/03/30] 
·[조한규의 프리즘] 1118명의 후보들에게 바란다 [2020/03/30] 
·서울대병원 등 4곳 불성실공시 공공기관 지정 [2020/03/31]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