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12 10:06:53  |  수정일 : 2020-08-13 10:41:05.143 기사원문보기
[챔피언스리그] '바르셀로나vs뮌헨' 4강행 주인공은?

'별들의 전쟁' 챔피언스리그 8강 무대에 오른 팀들의 '진짜 도전'이 시작된다.

8강부터는 모든 경기가 단판으로 펼쳐진다. 단판 승부에서는 종종 이변이 속출하기에 축구 팬들의 보는 재미가 더해지고 있다. 19-20 챔피언스리그 8강은 13일 새벽 3시 50분 아탈란타와 파리 생제르망의 경기를 시작으로 16일 일요일 새벽까지 펼쳐진다.

사진출처=바르셀로나 공식 홈페이지

가장 팬들이 관심을 가지는 경기는 바르셀로나와 바이에른 뮌헨의 매치다. 유럽 축구 3대장으로 불리는 '레바뮌' 중 두 팀이 맞붙어 '사실상 결승전'으로 평가받고 있다. 현재 바르셀로나는 무관 위기에 직면했다. 리그 우승을 레알 마드리드에 내줬고, 코파 델 레이와 수페르코파에서도 탈락했다. 챔피언스리그에서도 트로피를 차지하지 못하면 07-08시즌 이후 처음으로 무관 시즌을 보내게 된다. 그렇기에 바르셀로나는 이번 경기에서 총력을 기울일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바르셀로나의 상대가 '분데스리가 최강' 뮌헨이라 결과를 쉽게 예측할 수 없다. 뮌헨의 공격은 레반도프스키가 이끌 예정이다. 레반도프스키는 리그에서 득점왕을 차지하고, 챔피언스리그에서도 13골을 넣는 등 날카로운 골 감각을 뽐내고 있다. 레반도프스키는 첼시와의 경기에서도 2골 2도움을 기록하며 평점 10점을 받은 바 있다.

레알 마드리드를 꺾고 준준결승에 올라온 맨체스터 시티는 리옹을 상대한다. 맨시티는 해외 도박사들이 꼽은 우승 후보 1순위다. 맨시티는 그동안 빅이어와 인연이 멀었고, 심지어 결승 무대도 올라선 적이 없다. 하지만 전문가들에 따르면 맨시티는 타팀에 비해 전력 공백이 적어 이번 시즌이 챔스 우승 적기라고 보고 있다. 그래도 방심은 금물. 8강 상대인 리옹은 호날두가 버티는 유벤투스를 잡았고, 이번 경기는 단판 승부로 펼쳐지기에 맨시티가 유리한 입장은 아니다.

한편 파리 생제르망은 '세리에A 돌풍의 팀' 아탈란타와 맞붙는다. 올 시즌 리그, 리그컵, 프랑스 컵까지 우승한 파리 생제르망이 아탈란타를 넘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인다. '황희찬 소속팀' 라이프치히는 AT 마드리드를 상대한다. 하지만 황희찬은 아쉽게도 이번 경기에 출전할 수 없다.

19-20시즌 챔피언스리그 8강 모든 경기는 오는 13일부터 16일까지 새벽 3시 50분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시청할 수 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온앤오프 사과, 어떤 논란 있었나? [2020/08/12] 
·신현준 공식입장, 논란 속 진실은? [2020/08/13] 
·IYF 박옥수 목사, 에스와티니 총리와 화상 면담 [2020/08/12] 
·리미트리스 공식입장 들어보니... [2020/08/12] 
·부산시의회 해양교통위원회, 가덕신공항 부지 현장 방문 [2020/08/12]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