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7-15 15:47:55  |  수정일 : 2019-07-15 15:50:52.647 기사원문보기
광주세계수영대회 수구 여자 선수 '몰카' 찍은 일본인 입건

2019 세계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개회식
2019 세계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개회식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광주에서 열리고 있는 2019 세계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수구 경기를 준비하던 여자 선수들의 신체 일부를 몰래 촬영한 일본인 관광객이 경찰에 입건됐다.



뉴시스에 따르면 14일 광주 광산경찰서는 여자 수구 선수들을 몰래 촬영한 혐의로 일본인 관람객 A(37)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다.



A씨는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 수구 경기장 관람객 출입금지 구역에서 경기를 준비하던 여자 선수들의 신체를 카메라로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당국에 "선수들이 연습하는 모습을 기록하고 싶어 촬영을 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촬영한 카메라 영상은 10분 분량으로, 신고를 받은 경찰이 출동해 확인해 임의동행했다.



사진=2019 세계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



bolante0207@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상완 기자 / bolante0207@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