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14 12:40:44  |  수정일 : 2020-08-14 12:41:05.103 기사원문보기
대구과학대학교, 내:일:(Future, My Job) 역량 프로젝트 TSU 인성 UP 캠프 실시
사진 상:대구과학대학교에서 7월 28일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서 실시한 '내:일:(Future, My Job) 역량 프로젝트 TSU 인성 UP 캠프'에서 학생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대구과학대학교에서 7월 29일 가나안농군학교에서 실시한 '내:일:(Future, My Job) 역량 프로젝트 TSU 인성 UP 캠프'에서 학생들이 농장일손돕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구과학대학교)
사진 상:대구과학대학교에서 7월 28일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서 실시한 '내:일:(Future, My Job) 역량 프로젝트 TSU 인성 UP 캠프'에서 학생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하:대구과학대학교에서 7월 29일 가나안농군학교에서 실시한 '내:일:(Future, My Job) 역량 프로젝트 TSU 인성 UP 캠프'에서 학생들이 농장일손돕기 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구과학대학교)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과학대학교(총장 박준)는 여름방학을 맞아 학생들에게 인성 함양과 성찰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7월 28일부터 30일까지 '내:일:(Future, My Job) 역량 프로젝트 TSU 인성 UP 캠프'를 실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캠프는 강의실에서 배운 내용을 실제 장면에서 반성적으로 체험하도록 해 실천역량으로 발전시키는 한편, 대학생으로서 진로와 삶의 방향을 고민하고 스스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데 초점을 뒀다.

첫날인 28일, 학생들은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서 퇴계의 유교사상을 배우고 선비의 삶을 현대적으로 실천하는 것의 가치를 깨닫는 시간을 가졌다.

대구과학대 학생들은 "조상의 삶 속에 면면히 이어져 오는 덕목을 통해 자신을 돌아보는 귀한 시간이 됐으며, 앞으로 대학생으로서 진로와 삶의 방향을 성찰하는 기회가 됐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이튿날에는 가나안농군학교를 찾아, 근로, 봉사, 공동체 의식 함양 및 자아성찰 활동이란 주제로 농장 일손 돕기(밭일 돕기 농장체험) 활동을 통해 ▶팀워크 ▶리더십 ▶ 역할분담 ▶책임완수 등의 중요성을 직접 경험하고 실천하는 기회를 가졌다.

셋째날, 학생들은 한국국학진흥원 인문정신연수원 교육프로그램에 참여해, 유교문화박물관 및 기록유산전시체험관을 관람하며 유교문화의 역사적 가치와 기록문화를 소중히 했던 조상들의 정신을 배울 수 있었다.

또,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한 석주 이상룡 선생의 생가인 임청각을 방문, 이 시대를 살아가는 지성인의 가치가 무엇이어야 하는지 성찰하는 시간도 가졌다.

대구과학대학교 안정희 기초교양교육센터장은 "학생들이 당장은 자신 앞에 놓여 있는 학점, 취업 등이 주요 관심사이겠지만, 삶 속에서 자신을 단단히 지지해 줄 수 있는 굵은 지표를 설정하는 일이 중요하다."며, "이번 캠프가 지표 수립에 도움이 되는 시간이 됐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학생들의 인성 함양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신현준 공식입장, 논란 속 진실은? [2020/08/13] 
·기안84 사과, 논란된 장면은... [2020/08/14] 
·충남 태안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전원 단국대병원 이송 [2020/08/14] 
·김희철 MC확정, 기대되는 이유는? [2020/08/13] 
·충주시의회, 한국감정평가사에 의뢰한 수안보 옛 한전연수원 감정결과 "적정", 시 의회 행보 주목 [2020/08/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