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5-22 22:56:41  |  수정일 : 2020-05-22 22:56:33.980 기사원문보기
[단독] 부산 해운대 새마을금고 이사장 출마자에 "휴가비 좀 주소"
지난 21일 부산 해운대구 모 동 새마을금고 앞에서 이 금고 회원 권무상 씨가 집회를 열고 불법선거를 저지른 대의원 전원 사퇴 등을 촉구하고 나섰다. 권 씨는
지난 21일 부산 해운대구 모 동 새마을금고 앞에서 이 금고 회원 권무상 씨가 집회를 열고 불법선거를 저지른 대의원 전원 사퇴 등을 촉구하고 나섰다. 권 씨는 "지난 선거에서 이사장 출마자에게 휴가비를 달라고 요구한 대의원도 있었다"고 주장했다.(사진=조하연 기자)

(부산=국제뉴스) 조하연 기자 = 부산 해운대의 한 새마을금고 이사장 A씨가 선거를 앞두고 금품을 제공한 혐의로 검찰에 송치된 가운데, 이 새마을금고 회원들이 집회를 열고 '불법을 저지른 대의원 전원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지난 21일 권무상 씨 등 새마을금고 회원들은 A씨가 이사장으로 재직하고 있는 새마을금고 앞에서 집회를 열고, 이사장 A씨를 규탄함과 동시에 불법을 저지른 대의원 전원 사퇴를 요구했다. 여기서 불법은 A씨로부터 금품 등을 받고 선거법을 위반한 이들을 말한다. 권 씨 등 새마을금고 회원들은 △이사장 연봉 절반 감축 △업무추진비와 접대비 등 절반 감축 △불법 행한 대의원 전원 사퇴 △이사장 선거 회원 직선제 등을 요구했다. 권 씨는 "새마을금고 대의원 127명은 현 이사장이 불법선거를 행한 것을 알고도 당선시켜 줬다"며 "이 과정에서 이사장 출마자에게 휴가비를 달라고 요구한 대의원도 있었다"고 주장했다. 권 씨는 "불법선거를 저지른 대의원 전부가 사퇴할 때까지 투쟁할 것"이라며 "금고 대의원 127명 중 불법을 행한 대의원들을 계속 경찰에 고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환경부-수공, 2019 국제 가뭄포럼 [2019/05/23] 
·한국감정원, 중소감정평가법인과 상생경영 확대 [2019/05/23] 
·중소기업계, 인력정책 패러다임 전환 토론회 [2019/05/23] 
·향수 '용감한 정신' 런칭 행사 참석한 네이마르 [2019/05/23] 
·네이마르의 향수 '용감한 정신' [2019/05/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