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7 06:58:54  |  수정일 : 2020-03-27 06:56:57.000 기사원문보기
성남 택시업계 '코로나19' 고통 분담 총력
(성남=국제뉴스) 이형노 기자 = 성남시 택시업계가 방문 소독, 위로금 지급 등 코로나19 고통 분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27일 성남시에 따르면 개인택시조합은 지역 내 11곳 LPG충전소에서 택시 소독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를 위해 2개조 8명의 소독봉사단을 꾸려 하루에 시간대별로 충전소를 순회 방문한다.

한일ㆍ다산ㆍ궁내 등 지역 내 LPG충전소를 이용하는 개인ㆍ법인택시 모두 방역 소독을 받을 수 있다.

성남시 개인ㆍ법인택시 중에서 전기차 3대를 제외한 3592대가 LPG(천연액화가스)를 연료로 사용하는 차량이어서 주기적으로 소독이 이뤄진다.

법인택시협의회는 야탑역 2번 출구 성남종합터미널 택시 승차장에서 소독 봉사를 한다.

매일 오후 2시~4시 법인 대표(22명)들이 개인ㆍ법인 택시를 증기 방역 소독한다.

이와 함께 성남시 법인택시협의회는 12개 회사 소속 850명의 택시기사에게 자체적으로 1억원 상당의 성남사랑상품권을 지급하기로 했다.

영업 부진으로 인해 침체한 택시기사들의 사기를 진작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위로금이다.

개인ㆍ법인택시 업계의 '코로나19' 대응책은 사태가 끝날 때까지 지속한다.

성남시 개인택시는 2510대(조합 1곳ㆍ기사 2510명), 법인택시는 1085대(업체 22곳ㆍ기사 1500명)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이경 시민구조, 당시 상황은? [2020/03/26] 
·환희 자필사과 편지 보니... '그 날 무슨 일이?' [2020/03/26] 
·영탁 공식입장 공개, 논란된 것은? [2020/03/26] 
·박지윤 사과, 사실과 다른 부분이... [2020/03/26] 
·권영국 정의당 경주시 국회의원 후보, 주요 공약 발표 [2020/03/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