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22 09:37:49  |  수정일 : 2020-02-22 09:37:05.693 기사원문보기
한국가스안전공사, 코로나19 위축 지역경제 활력 '앞장'
(음성=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직무대행 김종범)는 충북혁신도시 인근 전통시장을 방문해 얼어붙은 소비로 어려워하는 지역식당을 찾아 점심식사를 하면서, 지역물품을 구매하는 등 지역 소상공인의 민생살리기에 나섰다.

가스안전공사는 전국 단위 조직망을 활용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김종범 사장직무대행은 "이번 경기침체가 질병에 대한 두려움으로 인한 심리적 요인이 크게 작용하는 만큼, 공공기관과 지역사회 모두가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적극적인 협력과 효과적인 방안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공사는 지역상권을 살리기 위해 구내식당 지정일 휴무제를 마련해 주 1회 석식을 외부식당을 이용하도록 독려하고, 점심시간을 이용한 부서별 지역식당 간담회, 유연근무를 통한 점심시간 연장, 지역 농특산물 구매확대를 위한 전통시장 장보기행사 등을 적극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공사는 올해 예산의 상반기 조기집행을 추진해 중소기업과 지역소상공인의 매출확대를 위한 노력 또한 지속할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부산 코로나 확진자 동선은? 발표 언제하나... [2020/02/21] 
·부산 코로나 양성 판정 20대 가족, 우한에서 입국... 대동병원 간호사 3명 자가격리 [2020/02/21] 
·경남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2020/02/21] 
·코로나 치료제, 임상 실험 진행 중 '결과는 언제?' [2020/02/21] 
·남규리 나이, 올해 36살..‘배신자로 낙인 찍힌 이유?’ [2020/02/2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