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19 23:42:12  |  수정일 : 2020-02-19 23:42:06.367 기사원문보기
순창군,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 사진출처 - 순창군청 [자료제공]
(순창=국제뉴스) 최철민 기자 = 순창군이 올해부터 주거급여 지원 대상 기준을 중위소득 44% 이하에서 45% 이하로 확대 지원한다.

주거급여는 생활이 어려운 취약계층의 주거안정을 위하여 임차가구에는 임차료를, 자가 가구에는 주택 노후도에 따른 주택 개보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신청가구의 소득과 재산을 반영한 월소득인정액을 기준으로, 중위소득 45%이하(4인 가구 기준 213만 7,128원 이하) 가구를 대상자로 하며, 부양의무자의 소득.재산과는 무관하게 지원된다.

임차급여는 기준 임대료를 상한으로 실제 임차료를 지원하며, 지난해보다 7.5% ~ 9%가 인상되어 4인 가구의 경우 최대 23만 9천 원까지 지원받게 된다.

수선유지급여는 자가 가구에 대해 주택 노후 정도에 따라 경보수, 중보수, 대보수로 구분되며, 지난해 보다 21% 인상돼 대보수의 경우 최대 1,241만원(7년 주기)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순창군은 올해 510여 임차가구의 임차료 지원을 위해 7억 8000만 원과 자가 가구 수선유지를 위해 5억 5000만 원을 지원하는 등 총 13억 3000만 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주거급여 지원을 희망하는 사람은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거나 온라인 복지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순창군청 농촌개발과(650-1771)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취약계층 주거안정을 위해 주거급여 지원 대상을 확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원이 필요하나 주거급여 수급을 받지 못하는 복지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수급자 발굴을 위해 홍보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치권, 이명박 구속 '사필귀정' [2020/02/19] 
·동산병원 폐쇄, 응급실에 다녀간 사람은? [2020/02/19] 
·양산 부산대학교병원, 응급실 환자 때문에 비상 '검사 결과는...' [2020/02/19] 
·생생정보 연어 참치 무한리필, 사장님의 소신..‘최고급은 아니지만’ [2020/02/18] 
·신천지로 정정한 이유? ‘교회 신자들 요청’ [2020/02/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