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1-28 07:15:18  |  수정일 : 2020-01-28 07:17:13.843 기사원문보기
'셰계로 비상하는' 전주 드론축구, '이목집중'
▲ (사진=전주시)
(전주=국제뉴스) 조광엽 기자 = 전주시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첨단항공레저스포츠인 드론축구의 붐 조성을 위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를 향한 저변 확대에 나선다.

시는 미래먹거리인 탄소와 ICT(정보통신기술), 드론산업을 융ㆍ복합한 드론산업을 접목한 드론축구의 활성화와 성공적인 2025년 전주 드론축구 세계월드컵 개최를 위해 (가칭)국제드론축구연맹을 창설하는 등 드론축구의 세계화를 추진키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드론축구 종주도시인 시는 드론축구 세계화를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세계드론월드컵 개최를 위한 로드맵 용역을 진행 중이며, 드론축구 경기장의 세계화 규격에 맞게 리모델링을 추진키로 했다.

또한 20개국 이상의 참여를 목표로 각 국가별 기존 드론협회를 활용해 (가칭)국제드론축구연맹을 창설하고 출범식 및 국제대회 개최를 계획하고 있다.

나아가 국제항공스포츠의 피파(국제축구연맹)로 통하는 국제항공연맹(FAI)과 연계해 회원국에 드론축구를 보급하고 국제드론센터 조성방안을 검토 중이다.

이와 함께 시는 국내 드론축구 활성화를 위한 내실도 기할 방침이다. 우선 대한드론축구협회의 연간 운영계획에 맞춰 지회, 지부, 선수단 관리 등 조직을 확대하고 협회장기 등 전국규모의 대회를 4회 이상 개최할 계획이다.

또한 협회 홈페이지를 구축해 다국어 서비스지원, 대회 참가신청 접수 등 드론축구인들의 편의를 제공키로 했다.

특히, 미래의 꿈나무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드론축구의 조기교육을 위해 방과 후 드론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키로 했다. 더불어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과 캠틱 등 유관기관과 드론축구 성능개선 및 시스템 개발 보급을 통해 드론산업 성장을 견인하겠다는 방침이다.

김병수 전주시 신성장경제국장은 "앞으로 드론축구를 더 개발하고 업그레이드시켜 드론축구의 종주도시인 전주를 중심으로 새로운 드론스포츠 메카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앞으로 전주 월드컵 보조경기장에 국가공인 드론시험장 구축, 드론축구교실 운영과 현재 구축된 대한드론 축구협회 산하 각 지부를 통해 클럽 창단을 적극 육성해 오는 2025년은 세계 최초로 드론축구 월드컵을 개최하는 등 명실상부한 '드론 축구의 종주도시 전주'라는 사실을 각인시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주시는 지난 2015년 드론산업육성을 위한 첫발을 내딛은 이후 2016년 전주에서 탄생한 드론축구는 만 3년이 지난 현재 전국에 19개 지부가 설립되고, 국내에서만 300여 개 팀이 활동하는 등 첨단레저스포츠로서의 확고한 기반을 갖췄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부산 용인 우한폐렴 의심환자 발생..‘現 상태는?’ [2020/01/27] 
·한국전력, 세종시 전기버스 전용 충전서비스 인프라 구축 [2020/01/27] 
·[호주오픈] 페더러, 푸초비치스에 역전승···샌드그랜과 8강 [2020/01/27] 
·[기상 속보] 제주도 · 강원영동 '많은 비'→전해상 '강풍특보' [2020/01/27] 
·길 아내 누구일까? "불쌍한 딸...미혼모나 다름없어" [2020/01/27]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