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8-06 23:04:09  |  수정일 : 2020-08-06 23:02:43.290 기사원문보기
문희준 하차, ‘불후의 명곡’ 하반기 개편…후임은 김준현과 김신영

[이투데이 한은수]

가수 문희준과 정재형이 ‘불후의 명곡’에서 하차한다.

6일 kbs 2tv ‘불후의 명곡’ 측은 “오는 10일 새로운 mc 군단과 첫 녹화를 시작한다”라며 새로운 시작을 알렸다.

앞서 ‘불후의 명곡’은 8월 개편을 맞아 대대적인 새 단장에 나섰다. 가장 먼저 대기실 mc였던 문희준과 정재형이 하차 소식을 전했다. 이들의 뒤를 이어 김준현과 김신영이 대기실을 책임지게 된다.

정재형은 지난달 20일 마지막 녹화 후 “지나고 보니 아무 일 아닌 일을 밤새워 함께해 준 우리 식구들 고맙다”라며 “살갑게 이별의 인사를 전할 성격이 못 되는지라. 마음속 깊이 감사의 인사를 글로 대신 전한다. 고마웠다”라고 심경을 전했다.

한편 문희준과 정재형은 ‘불후의 명곡’을 떠나지만 대기실 mc 김태우는 계속 자리를 이어간다. 또한 메인 mc 신동엽 역시 계속 함께한다.

[관련기사]
이소정 앵커 향한 하차 요구 4000명 돌파, 반대 목소리 점차 커져
김호중 군대 입대 날짜 언제, 사랑의 콜센타 하차
박상철 하차, 스케줄 줄줄이 취소…사생활 논란에 “억울하다”
양팡, 뒷광고 논란 후폭풍…부산시 홍보대사 어쩌나 “반응 살피는 중”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