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19 15:50:10  |  수정일 : 2020-02-19 15:50:43.530 기사원문보기
주상욱 계약만료, "아내와 한솥밥" vs "재계약" 고심 중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배우 주상욱 전속계약이 만료된다.

주상욱은 이달 중 윌엔터테인먼트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새 둥지 물색에 나선 가운데, 현재 hb엔터테인먼트와 논의 중이다. hb엔터는 아내 차예련을 비롯해, 김래원, 구혜선, 윤진이, 고보결, 안재현 등이 속해 있다.

그러나 재계약 가능성도 있다.

윌엔터 측은 19일 "주상욱이 이달 말을 끝으로 계약이 만료된다"면서도 "현재 재계약을 논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주상욱은 2017년부터 윌엔터테인먼트와 손을 잡고, 활동을 이어왔다.

한편 주상욱은 현재 채널a 금토드라마 '터치'에서 김보라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관련기사]
주상욱♥차예련 부부, 소외 계층에 천만 원 상당 패딩 기부
‘퍼퓸’ 고준희→고원희 여주 확정, 하재숙과 2인 1역…신성록, 차예련과 호흡
솔지 계약해지, 갑상선 기능 항진증 완치→새 출발…팬들 응원 쏟아져
유빈 기획사설립, '원더걸스'→인생2막…팬들 "꽃길만 걸어요"
그룹 빅톤, 고체가글 브랜드 ‘저스트바이트’와 전속모델 재계약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