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6-17 14:55:30  |  수정일 : 2019-06-17 14:59:36.397 기사원문보기
삼성전자 ‘갤S10+ 박항서 에디션’ 출시…121만 원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

베트남 ‘국민 영웅’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 이미지를 활용한 갤럭시 스마트폰이 출시됐다.

삼성전자는 뉴스룸을 통해 지난 15일(현지시간) 베트남 축구대표팀 박항서 감독과 협업한 ‘갤럭시 s10+ 박항서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베트남 호치민에 위치한 삼성 쇼케이스에서 팬미팅을 열었다고 17일 밝혔다.

'갤럭시 s10+ 박항서 에디션'은 2399만 베트남동(약 121만 원)으로 16일 베트남에서 공식 출시됐다.

제품은 갤럭시 s10+ 단말기, 박항서 감독 이미지와 사인이 새겨진 포장 상자와 스마트 케이스인 갤럭시 프렌즈, 1만 mah 용량 보조배터리로 구성됐다. 갤럭시 프렌즈에는 nfc 칩이 내장돼 있어 휴대폰 전원을 켜면 박항서 감독과 축구를 테마로 한 전용 사용자 인터페이스(ui)가 구동된다.

한편, 출시 행사에는 현지 축구팬, 미디어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베트남을 단기간에 아시아 강호로 탈바꿈시키며 ‘베트남의 영웅’이 된 박항서 감독이 행사장에 등장해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참석자들은 이날 행사에서 박항서 감독과 일문일답과 사인회, 가상 페널티킥 게임에 참여하고, ‘갤럭시 s10+ 박항서 에디션’을 직접 체험하는 자리를 가졌다.

박 감독은 “끊임없이 도전하는 글로벌 기업인 삼성전자와 함께 협업하게 되어 대단히 기쁘다”며 “팬들과 함께 한 이번 출시 행사는 본인에게도 매우 뜻깊은 기회”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직원 신용카드 사용 후 경비 처리' 삼성전자 임원 집유 확정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10년 뒤 장담 못해… 창업한다는 각오로 도전해야"
[스페셜리포트] "색상ㆍ패턴 조합하면 선택 폭 2만개 '주방 중심' 냉장고 고정관념 깼죠"
엑시콘, 삼성전자와 85억 규모 반도체 검사장비 공급계약
삼성전자, 갤럭시 버즈 앞세워 무선이어폰 시장 ‘2위’ 차지

부동산/재테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