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1-27 16:04:22  |  수정일 : 2020-01-27 16:04:41.837 기사원문보기
이주열 “우한 폐렴 경제 미칠 영향 면밀 점검”

[이투데이 김남현 기자] “우한 폐렴의 전개상황에 따라 국내 금융·외환시장 변동성이 높아질 수도 있는 만큼 경계감을 갖고 국내외 금융시장 동향을 모니터링하면서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을 면밀히 점검해 나갈 것.”

이주열<사진> 한국은행 총재는 27일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밝혔다.

앞서 설 연휴기간 중 중국을 비롯한 여러 나라에서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늘자 질병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며 국제금융시장이 민감하게 반응한 바 있다.

실제 설 연휴 기간 중인 24일 미국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0.58% 하락했고, 가격과 반대로 움직이는 국채 10년물 금리는 5bp(1bp=0.01%포인트) 떨어졌다. 27일 일본 니케이지수는 2.03% 폭락했고, 10년물 국채금리는 2bp 내렸다.

안전자산 선호 심리에 따른 미 달러화 강세에 따라 27일 원화 차액결제선물환(ndf)은 0.5% 하락(약세)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 총재를 비롯해, 집행간부와 외자운용원장 등이 참석했다.

[관련기사]
강남구 "세 번째 우한폐렴 확진자 방문 11곳 접촉자 조사·방역 실시"
[속보] 복지부, 우한폐렴 위기경보 단계 '주의→경계' 격상
"네번째 우한폐렴 확진자, 호흡곤란 증상 보여 호흡기 의존"
“신종 코로나 발병 후 우한서 6000명 이상 한국 왔다”
[속보] 내일 '코로나 바이러스' 영향 점검 긴급경제장관회의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