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23 12:59:55  |  수정일 : 2019-08-23 12:58:07.037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프로야구와 K-Pop 발자취를 한자리에…고척스카이돔 '아카이브존' 구축
▲ 프로야구 10개 구단 유니폼이 전시되어 있는 고척스카이돔 'KBO ZONE' / 사진=서울시
(서울=국제뉴스) 김미라 기자 = 서울시설공단은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 프로야구 10개 구단의 유니폼 및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공연 사진을 볼 수 있는 '아카이브존'을 구성했다.

'아카이브존' 개장 이후, 2019년 8월 현재까지 약 385만명이 찾는 등 서울의 핵심 문화체육시설로 거듭나고 있는 고척스카이돔이 아카이브 구축으로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우선, 공단은 키움히어로즈와 협업을 통해 고척스카이돔 내야 3루측 복도에 KBO 10개 구단의 홈ㆍ원정 유니폼과 구단 관련 스토리를 볼 수 있는 'KBO ZONE'을 조성했다. 'KBO ZONE'에는 유니폼 외에도 각 구단별 창단연도와 우승연도, 구단 명칭의 유래, 구단과 관련된 재미있는 일화 등도 소개하고 있다.

KBO ZONE'에는 현재 KBO 소속 구단들 삼성 라이온즈, 두산 베어스, 롯데 자이언츠, 기아 타이거즈, LG 트윈스, 한화 이글스, SK 와이번스, 키움 히어로즈, NC 다이노스, KT 위즈의 순으로 총 10개 구단유니폼을 창단 순으로 배열하여 전시했다.

또한, 내야 1층 복도에는 BTS(방탄소년단)를 비롯해, 아리아나 그란데, 샘 스미스, 메탈리카, 마룬5 등 고척스카이돔을 찾은 유명 아티스트들의 공연 포스터를 전시한 '포스터 포토존'도 구축했다.

특히 '포스터 포토존'에는 2015년 10월 고척스카이돔 첫 공연을 개최한EXO, BTS, 워너원, 젝스키스 등 주요 K-Pop 스타들의 싸인도 볼 수 있다.

이밖에도 경기장 보행광장에는 프로야구 레전드 선수의 손도장과 사인을 새긴 핸드프린팅 조형물도 설치했다. 이밖에 고척스카이돔 관련 좋은 사진구도를 알려주는 '고척돔 포토스팟'도 만날 수 있다.

한국야구를 대표하는 역대 프로야구 전ㆍ현직 감독과 선수들 12인의 핸드프린팅을 조성하여, 한국야구의 역사를 보다 생생하게 느껴볼 수 있도록 했다.

'아카이브존'은 전설적인 MLB 야구선수 요기 베라의 사진을 담은 주출입구를 조성하고, 연고구단인 키움히어로즈와 함께 금년 10월 중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의 유니폼 액자장식과 국내 스타선수 사인볼, 배트장식 등 경기장 곳곳에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세심한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BJ 양팡 팬, 별풍선 3천만원 후원→식사 거부에 극단적 선택 시도…유서 有 "엄마, 누나 미안" [2019/08/22] 
·'인스타 폭로' 구혜선, "'X꼭지가 이혼 사유'라는 말 들어"…예견된 비하? "클수록 좋아" [2019/08/22] 
·안재현, '신혼일기' 거부하는 아내 설득→싸움 조장…김대주 작가 인터뷰 "개인적으로 답답" [2019/08/22] 
·'추가 폭로' 구혜선 인스타, "젖꼭지가 섹시하지 않다고" 남편의 황당한 권태기 이유 [2019/08/22] 
·영화 '친구2' 김우빈 근황, 연인 신민아에 커피차 선물 "아주 많이 응원합니다" [2019/08/23]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