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5-30 00:35:42  |  수정일 : 2020-05-30 00:36:31.840 기사원문보기
부천시와 나인투원 '민간공유 전기자전거' 운영 MOU 체결
(사진제공=부천시청)
(사진제공=부천시청)

(부천=국제뉴스) 안희영 기자 = 부천시는 지난 28일 부천시청 만남실에서 ㈜나인투원(배지훈 대표)과 공유 전기자전거 '일레클' 운영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부천시와 ㈜나인투원은 지난해 10월부터 7개월간의 전기자전거 도입을 위해 상호 협력 사항 등을 논의해왔다.

두 기관은 올 9월부터 전기자전거(일레클)를 시범 운영하기로 합의했다.

금번 협약에 따라 공유자전거 서비스 '일레클'은 9월부터 본격적인 시범 운영에 돌입하며, 7호선과 1호선(부천역, 송내역) 생활권에 총 200대가 도입될 예정이다.

일레클은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가까운 거리에 있는 자전거를 검색해 이용한 후 요금을 결제하는 방식으로 사용할 수 있다.

이용 요금은 최초 5분당 1,000원으로 추가 1분마다 100원이 추가되며, 별도로 회당 120원의 전기자전거 보험을 가입해야 한다.

다만, 회원가입 시 별도의 보증금은 없다.

부천시는 공유 자전거를 이용하는 주민들의 편의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자전거 도로 개선, 자전거 보관소 확충 등 제반 인프라를 구축한다. ㈜나인투원은 공유 전기자전거 서비스 시스템 구축과 자전거 관리 등 종합적인 운영을 위해 전문 인력을 배치하고, 고객센터 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부천시는 시범 운영 과정에서 도출되는 문제점을 개선해 오는 2021년까지 전 지역에 900대의 전기자전거를 점진적으로 확대 배치할 계획이다.

㈜나인투원 배지훈 대표이사는 "일레클이 시민들의 빠르고 편리한 일상 이동수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예보, 위기관리훈련 실시로 위기대응 역량 강화 [2019/05/31] 
·영주여고, 성공적인 진학설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 진행 [2019/05/31] 
·한화시스템-고려대, 인간 중심 인공지능 연구센터 설립 [2019/05/31] 
·황효은, 이렇게 만드는데 10년 걸려? '손하나 까딱 안했는데...' [2019/05/31] 
·봉화군노인복지관, "2019년 효사랑 감사의 날" 행사 개최 [2019/05/3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