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TN] 최초 작성일 : 2020-12-01 13:22:34  |  수정일 : 2020-12-01 13:20:25.687 기사원문보기
'16강 진출 의지' 박건하 감독, "무승부 아닌 승리에 주력할 것"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박건하 감독이 승리 의지를 불태웠다.



수원 삼성은 1일 오후 7시(한국시간) 카타르 도하에 위치한 칼리파 국제 경기장에서 광저우 에버그란데와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G조 예선전을 치른다.



수원은 아직 ACL에서 승리가 없다. 광저우전에서 승점 3점을 획득해 16강 진출 희망을 이어가겠다는 각오다.



박건하 감독은 경기 전날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첫 경기 이후 긴 시간 경기를 하지 못해 감각을 이어가지 못한 아쉬움도 있다. 하지만, 훈련에 매진할 수 있었다. 광저우전은 16강 진출에 매우 중요하다. 그동안 잘 준비해왔으니 최선의 결과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광저우와 비셀 고베가 1승 1패를 나눠 가졌다. 그런 만큼 결과가 더 중요하다. 광저우와 무승부를 거둬도 고베전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 가능성은 남아있다. 하지만 우리에게 부담이 크고 힘들 수도 있다. 무승부는 생각하지 않고 승리에 초점을 맞춰 경기에 나서겠다"며 필승 의지를 불태웠다.



끝으로 "지난 경기보다 정신적으로나 내용 부분에서 더 좋아질 것으로 믿는다"며 선수단에 신뢰를 보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prime101@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반진혁 기자 / prime101@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