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14 00:26:43  |  수정일 : 2019-11-14 00:24:48.173 기사원문보기
박연수, 방송 중 걸려온 전화→녹화장 이탈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박연수가 녹화 도중 자리를 떠났다.

박연수는 13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해 이혼 후 돌싱녀의 연애에 대한 견해를 밝혔다.

박연수는 이혼을 했지만 아직도 누군가와 사랑을 하고 싶다는 게 솔직한 속내라고 전했다. 다만 주위의 시선 때문에 쉽게 그럴 수 없다는 게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박연수는 ‘이혼’을 경험한 방송인들과 ‘이혼’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던 중 어디선가 걸려온 전화에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박연수는 담임선생님으로부터 아이가 아프다는 전화를 받았고 조퇴를 해야 되는 상황임을 알게 됐다. 일과 엄마, 두 가지를 병행해야 하는 ‘워킹맘’ 박연수는 아이를 데리러 가기 위해 녹화 현장을 떠나는 모습을 보였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