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3-29 14:41:32  |  수정일 : 2020-03-29 14:43:28.257 기사원문보기
"마스크 제작 끝나간다" 김보성, 또 대구行 예고…시민들과 만난다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배우 김보성이 또다시 대구를 찾는다.

30일 방송되는 jtbc '77억의 사랑'에는 '코로나19' 사태에 마스크 기부로 진짜 의리를 보여준 김보성이 출연한다.

김보성은 지난 3월 초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에 방문해 손수 제작한 마스크를 기부했다. 대구 방문 이후 2주간의 자가 격리 기간을 거친 김보성은 "마스크 제작이 거의 다 됐다"라며 대구 시민을 위해 다시 방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와 더불어 '글로벌 보고서'에서는 경제 전문 박연미 기자와 함께 코로나19가 초래한 세계 경제 위기 상황에 대한 심도 있는 이야기를 나눈다. 특히 '제로 금리'시대를 연 한국의 경제 현황과 함께 주가 폭락 등으로 위기에 직면한 세계 경제, 주식시장에 관한 전문가의 입장을 들어본다. 또한 77청춘 남녀들 각국 나라 상황에 대한 소식을 전한다.

한편 '의리의 사나이' 김보성의 마스크 봉사 스토리와 위기를 맞은 세계의 경제 이야기는 30일(월) 밤 11시에 방송되는 jtbc '77억의 사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김보성 무료나눔, 대구에 출몰 포착…"시내에서 마스크 나눠주더라"
김보성 자가격리, 셀프 마스크 나눔 후 뒤처리까지 '완벽'…네티즌 "나대한과 다른 행보"
김보성, 시민 편지에 눈물 "자가격리 끝나면 또 봉사활동 갈 것"
ak플라자, 김보성과 '의리의리한' 컬래버 행사
영화배우 김보성, 월드비전 ‘국내위기아동지원사업’에 1천만 원 후원 선행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