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3-08 17:12:18  |  수정일 : 2013-03-08 17:14:33.910 기사원문보기
이상득 前의원 항소심 첫 공판 이달 25일 열려
(아시아투데이= 이진규 기자 jinkyu@asiatoday.co.kr)
이상득 전 새누리당 의원.                                                                /사진=뉴시스

아시아투데이 이진규 기자 = 저축은행으로부터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이상득 전 새누리당 의원(78)에 대한 항소심 첫 공판이 오는 25일 열린다.

항소심 재판을 맡은 서울고법 형사4부(문용선 부장판사)는 1차 공판을 25일 오후 2시 서울고법 403호 법정에서 연다고 8일 밝혔다. 

이 전 의원 측이 지난달 28일 ‘충분한 방어권 보장을 위해 필요하다’며 낸 보석 신청에 대한 심문도 이날 함께 열릴 예정이다. 

앞서 1심 재판부는 지난 1월 이 전 의원에게 징역 2년과 추징금 7억5000여만원을 선고했다. 

지난달 특별사면을 앞두고 이 전 의원의 항소 여부에 관심이 모아졌으나 이 전 의원은 1심 선고 이튿날 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한편 저축은행에서 금품을 받은 혐의로 재판을 받고 1심에서 법정구속된 정두언 새누리당 의원(56)의 항소심 첫 공판도 이날 열린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