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24 04:08:02  |  수정일 : 2020-09-24 04:05:52.037 기사원문보기
경주시 "시장은 민심 달래려고 재래시장 장보는데, 시는 혈세낭비"
(사진=김진태 기자) 비오는날 고묵나무에 물주는 경주시, 우산쓴 시민
(사진=김진태 기자) 비오는날 고묵나무에 물주는 경주시, 우산 쓴 경주시민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비가 내린다는 일기예보가 알리진 23일 주낙영 경북 경주시장은 전통시장을 찾아 장보기를 하며 민심을 달래고 있는데, 일기예보를 본척 만척 비가 내리는 날 경주시는 고목나무에 살수차를 이용해 물을 뿌리고 있다.

(사진=김진태 기자) 코로나19로 힘든 재래시장을 방문해 장보기에 나선 주낙영 경주시장
(사진=김진태 기자) 코로나19로 힘든 재래시장을 방문해 장보기에 나선 주낙영 경주시장

황성동에 거주하하는 A(61)씨는 "가끔하는 세차도 일기예보을 살펴보며 하지않는 것이 현실이라며 착상행정으로 시민혈세를 낭비하고 있다"며 분통을 터트렸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은지 지각, 왜 늦었나? [2020/09/24] 
·한소희 출연확정, 벌써부터 기대가? [2020/09/23] 
·유아인 스틸 사진 보니... [2020/09/23] 
·YG 신사옥 이전, 특별한 점은? [2020/09/24] 
·국토부, 현대·볼보 등 제작 또는 수입한 23개 차종 27,414대 리콜 [2020/09/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