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07 07:40:21  |  수정일 : 2019-12-07 07:42:48.353 기사원문보기
경주시, 내년 3월31일까지 도로 제설대책기간 운영
(경주=국제뉴스) 김진태 기자 = 경북 경주시는 겨울철 강설에 대비해 도로제설 대책을 추진한다.

▲ (사진=경주시) 지난해 제설작업 모습
시는 동절기를 맞아 이달부터 내년 3월31일 까지를 제설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시민들의 겨울철 도로통행 안전 확보를 위한 선제적으로 대비에 철저를 기한다.

이를 위해 지난 10월1일부터 사전점검을 실시해 제설 장비 사전 점검ㆍ정비를 완료했으며, 빙방사1,780개소, 제설함90개를 주요도로 및 결빙 예상구간에 배치했고, 염화칼슘 96톤, 염화나트륨 106톤 등 제설제 확보 및 읍면동 배부해 자체 제설 대응능력 확대를 기했다.

▲ (사진=경주시) 빙방사 작업
시는 강설 예보 시 도로제설 대응계획에 따라 비상근무체계 유지 및 사전살포를 실시하고, 주요도로 도로과(제설차 9개조 운영), 기타도로 읍면동, 각 사업소(하늘마루, 동궁원, 화랑마을 등) 자체 제설작업 등 제설장비 및 인력을 적재적소에 투입해 제설 업무 추진에 철저를 기하며 다목적 차량 구입, 자동염수분사시스템 도입 등으로 보다 효율적이고 신속한 제설대응으로 시민불편 최소화에 전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 (사진=경주시) 지난해 제설작업 모습
주낙영 경주시장은 "강설시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시민들이 제설로 인한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경주시 건축물관리자의 제설 및 제빙 책임에 관한 조례'가 시행되고 있으므로, 시민들도 성숙한 시민의식을 가지고, 내 집 내 점포 앞의 눈치우기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울림엔터테인먼트 그 역사의 시작은? '차준호 권은비 소속' [2019/12/06] 
·김건모, 하루 아침에 날벼락... 서로 다른 주장 속 진실은 무엇? [2019/12/06] 
·오또맘 결국 사과까지..‘지극히 사적인 영역 보도해야 하나?’ [2019/12/06] 
·에잇디 크리에이티브 소속 스타 누구있나?! '프듀 강혜원 소속' [2019/12/06] 
·김종현, 하교길 언덕에서 캐스팅? 대체 무슨 일인가 봤더니... [2019/12/0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