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8-22 22:23:16  |  수정일 : 2019-08-22 22:23:07.740 기사원문보기
대전시, 건축공사장 가설울타리 안전관리 나서
(대전=국제뉴스) 정근호 기자 = 대전시가 건축공사장의 가설울타리 안전관리를 위한 점검에 나선다.

대전시는 주요 건축공사장(3000㎡이상)의 가설울타리에 대한 안점점검 및 '대전시 가설울타리 디자인가이드라인' 적용 홍보 등 디자인 개선을 위한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본격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2019년 대전방문의 해'를 맞아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가로환경 조성으로 살기 좋은 도시 대전의 이미지를 한 층 높이고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우선 대전시(주택정책과)를 중심으로 시와 자치구 합동 점검반을 편성하고, 대형공사장의 가설울타리에 대한 점검을 실시해 안전취약부분은 즉시 조치할 예정이다.

합동점검반은 22일부터 내달 10일까지 주요 간선도로변의 공사 중인 건축 연면적 3,000㎡이상 건축공사장 64곳에 대해 점검을 실시하고, 향후 기타 건축현장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점검반은 점검과정에서 대전시가 보급한 '대전시 가설울타리 디자인가이드라인'도 홍보하고 현장에 적용하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점검으로 인한 공사현장의 차질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가능한 빠른 시일 내에 점검을 완료할 계획"이라며 "시민들의 안전과 도시 이미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북한 방사능, 서해로 흘러들어오는 中?…주민들 피폭 증상 호소 "생식기 없는 아이 출산" [2019/08/21] 
·BJ 양팡 팬, 별풍선 3천만원 후원→식사 거부에 극단적 선택 시도…유서 有 "엄마, 누나 미안" [2019/08/22] 
·'인스타 폭로' 구혜선, "'X꼭지가 이혼 사유'라는 말 들어"…예견된 비하? "클수록 좋아" [2019/08/22] 
·안재현, '신혼일기' 거부하는 아내 설득→싸움 조장…김대주 작가 인터뷰 "개인적으로 답답" [2019/08/22] 
·'추가 폭로' 구혜선 인스타, "젖꼭지가 섹시하지 않다고" 남편의 황당한 권태기 이유 [2019/08/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