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2 03:38:25  |  수정일 : 2020-04-02 03:36:52.693 기사원문보기
문체부, 생태테마관광사업→원주·해남 등 10개 지역 선정
(세종=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가 "2020년 생태테마관광 사업으로 원주ㆍ해남ㆍ청도ㆍ고성 등 10개 지역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새로 선정된 사업은 신과 함께 떠나는 숲속여행(강원 원주), 땅끝황토나라 꼼지락 캠핑(전남 해남), 화낭 운문생태여행(경북 청도), 고성에서 몽골까지, 날아라 고성 독수리(경남 고성) 등 4개 사업이다.

느리게 떠나는 감성힐링, 회동수원지 소풍여행(부산), 내륙의 바다 대청호에서 즐기는 예술가와의 산책(대전), 갯골생태공원, 바람언덕에 그린스쿨(경기 시흥), 사람과 자연이 함께 숨 쉬는 한강하구 평화이야기(경기 고양) 등이다.

이와 함께, 500년 왕버들숲, 별의별 성주여행(경북 성주), 악양생태공원, 처녀뱃사공과 떠나는 에코피크닉(경남 함안) 등 6개 사업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선정됐다.

특히 '생태테마관광'은 지역 고유의 생태자원과 이야기를 접목한 관광 프로그램이다. 생태자원을 직접 느끼고 배우며 즐길 수 있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지역주민의 해설을 통해 그 안에 숨어있는 재미있는 이야기도 들을 수 있다.

문체부는 선정된 사업들을 대상으로 전문가 상담, 홍보마케팅, 예산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올해 사업성과가 뛰어난 사업은 2021년에도 지원받을 수 있다.ㆍ

문체부는 생태자원을 접목한 노후관광시설 재생 사업 5건도 선정해 발표했다. 올해는 감각이 살아나는 동굴 여행(강원 정선)이 새롭게 선정됐다.

또 호수에 어린 오색빛 꿈길여행(강원 횡성), 김해천문대-비비단으로 떠나는 별빛여행(경남 김해), 섬진강 생태여행-반딧불이가 덮고 자는 모래이불(경남 하동), 연풍, 바람 따라 신나는 숲 여행(충북 괴산) 등 4개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선정됐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자리 잡아 코로나19 극복이후 본격화될 지역관광과 내수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관광자원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송파구 블로그에 공개된 262728번째 확진자 상세 동선은? [2020/04/01] 
·진주시청이 공개한 678번째 확진자 상세 동선은? [2020/04/01] 
·소상공인 통신료감면, 구체적 내용은? [2020/04/01] 
·설악산 흔들바위 추락, 올해도 찾아온 만우절 장난? [2020/04/01] 
·아이유 시승식, 다들 속은 이유? [2020/04/01] 

 


연예가 화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