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15 09:34:59  |  수정일 : 2020-02-15 09:35:25.460 기사원문보기
애플, 중국 내 매장 일부 재개장…"영업시간은 단축"

[이투데이 문선영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으로 중국 내 매장을 전면 폐쇄했던 애플이 일부 매장을 재개장한다.

15일 연합뉴스는 로이터 통신을 인용해 애플이 이날 중국 상하이 내 7개 매장 가운데 하나를 재개장한다고 보도했다.

다만 운영 시간은 단축된다. 애플은 전날에도 중국 베이징의 5개 매장이 시간을 단축해 다시 영업을 재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앞서 애플은 중국 당국이 여행 제한 조치 등을 내리자 중국 내 42개 매장을 전면 폐쇄한 바 있다.

반면 페이스북은 이날 다음 달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릴 예정이던 '글로벌 마케팅 서밋' 행사를 코로나19 관련 위험 때문에 취소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 대변인은 "만약의 경우에 대비해 확대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공중보건 위험 때문에 글로벌 마케팅 서밋을 취소했다"고 말했다.

다음 달 9∼12일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던 이 행사에는 4000명 이상이 참가할 전망이었다.

[관련기사]
뉴욕증시 s&p500은 ‘s&p5’…5대 it 대기업 비중 20%
삼성 무선이어폰, 지난해 프리미엄 시장서 2위 차지
“직원 복귀율 10%”…‘개점휴업’ 세계의 공장
영국, 페이스북ㆍ인스타 소셜미디어에 '주의의무' 부과
kkr, 제4회 에코-이노베이션 어워드 수상자 발표…애플레저그룹 등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