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02 14:00:11  |  수정일 : 2020-07-02 14:03:59.050 기사원문보기
양준혁 결혼 소감 "늦게 가는 만큼 행복하게 잘 살게요"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한국 프로야구의 레전드 양준혁이 결혼 소감을 밝혔다.

양준혁은 1일 양준혁의 야구교실 인스타그램에 "늦게 가는 만큼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12월 결혼 예정 축하드립니다. 양신! 품절남 합류"라는 문구와 함께 턱시도 이미지에 양준혁의 얼굴을 합성한 것과 웨딩드레스를 입은 여성의 이미지를 함께 담았다.

앞서 양준혁은 올 12월 여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린다고 발표했다. 정확한 날짜나 장소는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일각에서는 양준혁이 야구장에서 결혼식이 올리는 것이 아니냐는 이야기도 나왔다.

한편, 양준혁은 1993년 한국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한 후 2010년 야구 선수를 은퇴하고 방송인 겸 해설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관련기사]
양준혁 코털 뽑기에 건강 적신호 “얼굴 염증 뇌수막염 발전할 수도”
양준혁 결혼, 52세 나이에 품절남 대열 합류…예비신부는 '성덕'
[출근길] 양준혁 결혼, 예비신부는 '성덕'·트와이스 4억뷰, 통산 세번째·빅스 켄 7월 6일 입대 外 (연예)
양준혁 결혼, 예비신부 tv서 볼 수 있나…연하의 음악 전공자 ‘눈길’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