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9-19 16:20:50  |  수정일 : 2019-09-19 16:22:59.163 기사원문보기
'더불어 사는 충남' 나눔실천 유공자 선정
▲ 양승조지사가 유공자들과 함께~
(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도는 19일 '더불어 사는 충남' 실현을 위해 노력한 나눔실천 유공자를 선정해 유공자 포상식을 개최했다.

양승조 충남지사와 도 담당 공무원, 사회복지기관 종사자 등 1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행사는 사업소개, 시상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포상식에서는 적극적인 나눔 활동으로 지역사회 복지 증진과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한 모금사업 우수 시ㆍ군과 단체 및 개인 등에 대해 총 55개 유공자 표창을 시상했다.

모금사업 우수 시ㆍ군 부문에서는 연중모금 우수기관으로 △서산시 △공주시 △예산군을, 희망나눔캠페인 우수기관으로는 △보령시 △계룡시를 각각 선정하고, 도지사 표창을 수여했다.

또 단체 부문에서 △한성건설(천안시) △신평식품(논산시) 등 7개 기관, 개인 부문에서 △한미자 씨(천안시 사랑의열매 나눔봉사단) △박정훈 씨(당진시 복지재단) 등 11명을 도지사 표창 유공자로 선정했다.

아울러 도의회 의장 표창 5명, 도교육감 표창 7명,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표창 20명에 대한 시상도 함께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우리 도는 지난해 총 기부액이 239억 원으로 1인당 1만 1248원에 이르러 금액적으로 봤을 때 서울, 경기에 이어 세 번째이며 1인당 금액은 전국 2위, 도 단위로는 1위에 해당한다"며 "인구나 자치단체 규모로 볼 때 전혀 불가능할 것 같은 이러한 결과는 인식의 전환 덕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기부는 중산층 이상의, 가진 사람의 전유물이라는 인식을 과감히 깨고 나눔 문화에 함께 해주신 도민 여러분에게 진심어린 감사를 드린다"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청주처제살인사건' 범인, 또 다른 강간 범행을…"손이 부드러운 남자였어요" [2019/09/19] 
·'서강준 성희롱' BJ 서윤, 사과 영상 올린지 이틀째…또? "절정에 떠올리는 사람" [2019/09/19] 
·태풍 '타파' 경로, "기상청 믿고 약속 취소해야…" 심상치 않은 주말날씨 예고됐다 [2019/09/18] 
·양준혁 性 스캔들 논란 "너무 어린 여자만 찾아"..."이상형 설리"고백도 [2019/09/18] 
·'이재명 지키기' 범대위 태동할 듯...함세웅 신부 등 제안 [2019/09/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