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8-11 14:03:58  |  수정일 : 2020-08-11 14:04:20.073 기사원문보기
이말년 갈등해결 "샌드박스 측, 내부 소통시스템 무능 인정…확실하게 보완한다고 약속 받았다"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웹툰 작가 겸 인터넷 스트리머 이말년이 소속사 샌드박스네트워크와의 갈등 해결 소식을 전했다.

이말년은 11일 자신의 공식 카페에 "갤라쇼 촬영 끝나고 샌드박스와 이야기 나누었습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남겼다.

이말년은 "만나서 솔직하게 화난 부분 다 말했다. 사실 화가 많이 났다"며 "샌드박스에서는 내부적으로 많은 문제가 많았다고 반성한다고 말하더라. 매니저에게 책임전가한 것이 아니더라"라고 언급했다.

이어 "그냥 내부 소통시스템이 무능했다. 이 부분은 (샌드박스 측에서) 확실하게 보완한다고 약속했다"며 "나도 공론화하고 심한 말 한 점 사과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말년은 7일 트위치tv 개인방송에서 소속사 샌드박스를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당시 이말년은 웹툰 작가 주호민과 함께 한 '침펄토론' 방송을 진행했으나 샌드박스의 기획 준비 미흡, 촬영 당일 음향 사고, 영상 홀드백(다른 플랫폼으로 유통될 때까지 걸리는 시간) 등 문제가 발생했다.

이에 이말년은 라이브방송 진행 과정에서 미비된 준비 상황과 라이브방송 시청자들을 무시하는 태도 등에 대해 분노했고, "나한테 미안하면 대가 없이 계약 해지해 달라. 이렇게 할 거면 회사 접어라"라고 말한 바 있다.

[관련기사]
성윤모 산업장관 "디지털 헬스케어, 신수출성장동력으로 성장 지원"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비대면 홈재활 규제 샌드박스 1호’ 네오펙트 방문
함연지 전속계약, 샌드박스와 전속 매니지먼트로 계약 범위 확대…도티×유병재와 한솥밥
[이투데이 출근길] 임슬옹 빗길 교통사고,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gs25, '지창욱 편의점 이벤트' 사과·박상철 "불륜설 잘못 인정하지만 폭행은 없어"·박서준 수재민 위해 1억 기부·참피디, 도티·샌드박스 '뒷광고' 저격 사과 (연예)
샌드박스, 아무도 가지 않는 길 안팎으로 흔들려…침착맨 열받게 한 미숙함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