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4-21 13:29:33  |  수정일 : 2019-04-21 13:29:42.207 기사원문보기
KEB하나은행, 고려대학교와 ‘블록체인 공동연구 협약’ 체결

[이투데이 곽진산 기자] keb하나은행은 고려대학교와 블록체인기술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블록체인은 누구나 열람할 수 있는 장부에 거래내역을 투명하게 기록하고 수많은 컴퓨터에 복제해 저장하는 분산형 데이터 저장 기술이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블록체인 기술 공동 연구 △블록체인 기반 데이터 및 콘텐츠 공유 △블록체인을 활용한 상품 및 서비스 개발 △블록체인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 및 창업센터 운영 지원 등 긴밀한 공조 등이다.

keb하나은행은 이번 업무협약의 첫 사업으로 ‘학생증카드 발급’에 블록체인기술을 도입해 기존 프로세스의 변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기존에는 학생증카드 발급 대상자의 학적 정보를 수기로 학교에 검증 받아 최종 확인 후 발급하는 등 절차가 복잡했다. 그러나 블록체인 기반의 분산원장을 이용해 양 기관에 학생증카드 발급 대상자의 학적 정보가 공유되고 자동으로 상호 정보가 검증됨으로써 업무량 및 발급기간의 획기적인 단축이 기대된다고 keb하나은행 측은 밝혔다.

한준성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보다 편리하고 혁신적인 금융서비스 개발에 블록체인기술을 적극 활용할 예정”이라며 “고려대학교와의 산학협력 시너지를 통해 금융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확보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직원들 자기 발전 추구하는 조직문화 구축”
‘해외통’ 지성규 keb하나은행장, ‘디지털 어벤저스’로 신남방 공략
keb하나은행 26일 10년물 후순위채 발행..bis비율 0.17%p 제고 기대
김용범 "금융사의 핀테크 출자 규제 상반기 중 완화"
keb하나은행, 3년간 스타트업에 200억 원 지분투자

금융/보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