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최초 작성일 : 2013-04-03 12:11:00  |  수정일 : 2013-04-03 12:15:38.080 기사원문보기
대구시 '그린스타트 운동 평가' 전국 2위

대구시는 2일 환경부가 주관하는 전국 17개 시`도 ‘2012년 그린스타트 운동 평가’ 대회에서 2위를 차지해 상금으로 1천500만원의 국고보조금을 지원받는다.


환경부는 지난 2009년 그린스타트 운동 추진 이래 매년 각 시`도 평가를 진행하고 있다. 2012년도 평가기준은 ▷그린리더 양성 및 활동 ▷기후변화교육센터 구축`운영 ▷온실가스 감축 실천프로그램 추진 ▷녹색생활실천 홍보캠페인 ▷탄소포인트제 가입 ▷그린카드 참여시설 확대 ▷국고보조금 집행률 등 7개 항목이다.


그동안 대구시는 그린스타트 활동 및 녹색생활 실천을 꾸준히 전개해 왔다. 지난해에는 탄소포인트제 가입 증가율(102%) 전국 1위를 달성했고, 3천700여 가구에 에너지 감축을 위한 온실가스 진단을 실시했다. 특히 대구시청 및 관공서, 대구은행, 교육청 컴퓨터 4만1천 대에 컴퓨터 전력절감 프로그램인 그린터치를 설치해 70만kWh의 전력을 절감했다. 이는 10만8천 그루의 나무를 심어 30만㎏의 온실가스(이산화탄소)를 줄이는 것과 같은 효과다.


대구시는 또 지난해 연말 시`도 탄소배출권 거래제 실적평가에서도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으며, 대구은행과 연계한 그린카드 사업에도 30만 명의 시민 참여를 이끌어낸 바 있다.


이상준기자 all4you@msnet.co.kr
[매일영상뉴스]
ⓒ 매일신문 & www.imaeil.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