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05 19:39:50  |  수정일 : 2019-12-05 19:43:13.017 기사원문보기
베트남, 태국과 무승부…조 1위로 4강 진출 ‘박항서 매직’

[이투데이 한은수]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3세 이하(u-23) 대표팀이 조 1위로 4강에 올랐다.

베트남은 5일 열린 2019 필리핀 동남아시안게임(sea) 조별리그 b조 5차전에서 태국에 2-2 무승부를 거두며 조 1위로 4강에 진출했다.

이날 베트남은 태국을 상태로 힘겨운 싸움을 이어갔다. 태국은 전반 4분 만에 선제골을 터트리며 기선제압에 나섰으며 6분만인 10분에 추가골을 터트려 2-0으로 점수 차를 벌렸다.

베트남도 물러서진 않았다. 전반 14분 만회골을 터트렸으며 후반 24분 동점골을 터트리며 2-2 무승부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로써 베트남은 4승 1무, 승점 13점으로 조 1위로 4강 진출을 확정 지었다. 태국은 3승 1무 1패, 승점 10점으로 4강 진출에 실패했다.

한편 박항서가 이끄는 베트남은 오는 7일 오후 8시 45분에 캄보디아와 4강전을 치른다. 또 한 번 박항서 매직이 빛을 발할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관련기사]
‘박항서호’ 베트남, 말레이시아에 1-0 전반 종료…생중계 어디서 보나?
'쌀딩크' 박항서, 베트남 축구 대표팀 감독 3년 재계약…역대 최고대우
"정종선 감독 신이었다"…언남고등학교 교주 이유에 차범근·박항서까지
박항서의 베트남, 월드컵 최종예선 진출하나…uae에 1-0 승리
베트남 축구, 인도네시아에 2-1 역전승…'박항서 매직' 또 통했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