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11 13:48:02  |  수정일 : 2020-08-11 13:46:06.220 기사원문보기
제주, 팬들과 함께 '특별재난지역' 충남아산 수해민 위해 두 손 모아 위로
사진제공=제주유나이티드
사진제공=제주유나이티드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가 충남아산FC전 킥오프를 앞두고 집중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남 아산시민과 수해 피해자들을 진심으로 위로했다.

제주는 10일 오후 7시30분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충남아산과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14라운드 홈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하지만 승부보다 위로가 먼저였다.

충남 아산은 최근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커다란 피해를 입었고 경기 안성시, 강원 철원군, 충북 충주시·제천시·음성군, 충남 천안시와 함께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됐다.

이에 제주는 이날 경기 시작전 아산 시민 및 수해 피해자에게 위로와 격려를 보내는 시간을 가졌다. 양팀 선수단과 제주 팬들은 아산 시민 및 수해 피해자들이 빠른 수해 복구와 함께 다시 일상으로 무사히 돌아올 수 있도록 두 손을 모아 기도했다.

남기일 감독은 "최근 아산이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었다는 소식을 접했다. 아산 시민들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재명 "가짜회사 다 찾아내라" 행정력 총동원령 내렸다 [2020/08/10] 
·천지 현역입대 전 마지막 남긴 말은? [2020/08/11] 
·김준영 사과, 한 순간 잘못된 판단으로... [2020/08/11] 
·[수도권 날씨] 경기북부 ㆍ 서해5도 시간당 30mm 폭우 [2020/08/11] 
·[태풍 진로] 제5호 태풍 '장미' 서귀포 남쪽 약 200km 해상 진입 [2020/08/10]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