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CNB뉴스] 최초 작성일 : 2009-02-27 15:53:00  |  수정일 : 2009-02-27 16:09:16.320
전여옥, 진보단체 회원에게 폭행당해 타박상

▲ CNB뉴스,CNBNEWS ,씨앤비뉴스 - 한나라당 전여옥 의원이 27일 오후 국회 후생관 인근에서 민주화운동 재심의 발언에 항의하기 위해 국회를 방문한 일부 진보단체 회원들로부터 폭행을 당했다고 의원실측이 주장했다.

전 의원측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40분께 국회 후생관쪽에서 나오던 중 멱살을 잡고 항의를 하던 중 폭행을 당했다"며 "현재 용산 순천향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안구부위가 많이 부어있는 상태이며 타박상도 입은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진보단체 관계자는 언론사와의 통화에서 "이날 오후 회원 40여명이 국회에서 전여옥 의원에 대한 항의방문을 갔으나 전 의원을 만나지 못했으나 국회 후생관쪽에서 우연히 조우해 항의를 한 것은 사실"이라며 "그러나 전 의원측이 주장하듯 폭행이 있거나 하지 않았다. 60대 할머니들이 어떻게 폭행을 행사할 수 있겠느냐"고 주장했다.

경찰은 부산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공동대표인 이모(68·여)씨를 현장에서 가해자로 지목해 영등포서로 연행 사건 경위를 조사중이다.

- CNB뉴스 정치팀      www.cnbnews.com

기사제공 : CNB뉴스CNB뉴스 기사 목록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