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11-30 22:45:22  |  수정일 : 2020-11-30 22:45:28.827 기사원문보기
박남춘 인천시장, 수능 앞두고 코로나19 방역 '총력'
인천광역시청 전경
인천광역시청 전경

(인천=국제뉴스) 김흥수 기자 =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오는 3일 실시되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직접 챙기고 나섰다.

관계 공무원들에게 코로나19에 대한 철저한 방역을 주문하는 한편, 수능시험이 치러질 현장을 찾아 준비상황을 사전 점검하는 등 '수능대비 코로나19 방역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박남춘 시장은 30일 오전 도성훈 인천시 교육감과 함께 수능시험장 중 한 곳인 인천 남동구 문일여자고등학교를 방문해 코로나19 대비 방역 등에 대한 사전점검에 나섰다.

이 자리에서 박 시장은 고사장 자리배치 등 현장을 둘러본 뒤 교육청 및 방역당국 관계자들로부터 수능대비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청취했다.

박남춘 시장은 전날인 29일 시청에서 열린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 발언에서 "수험생들이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게 아무 탈 없이 시험을 잘 치를 수 있도록 고사장을 비롯한 관련 시설 방역에 모든 역량을 총 집중해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특히 확진됐거나 자가격리 중인 수험생들도 불편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 달라"고 참석자들에게 강조하기도 했다.

이와 관련, 현재 인천시 2021학년도 수능 응시인원은 2만 2,717명으로 이들은 총 55개소 시험장에서 시험을 치르게 된다.

이 가운데 시험장 5개소는 자가격리된 수험생을 위해 별도로 마련됐으며, 확진자의 경우 현재 머물고 있는 인천의료원 음압병동에서 시험이 치러질 전망이다.

이날 기준, 코로나19에 확진된 수험생은 총 3명이며, 자가 격리된 수험생은 총 55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인천시는 수능 당일, 자가격리 수험생들이 시험장 이동 시 자차로 이동할 수 있도록 하고, 자차 이동이 어려울 경우 시 교육청·10개 군구 보건소와 긴밀한 협력체계를 통해 보건소 차량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박남춘 시장은 "코로나19의 어려움 속에서도 수능준비에 최선을 다한 수험생들에게 응원을 보낸다."며, "보다 안전하게 수능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수험생들의 안전을 위해 입시학원 밀집지역 및 스터디카페 등 집단감염 위험시설에 대해 다음달 2일까지 특별 방역기간을 설정하고 시·교육청·군구 합동점검을 강화하고 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올 겨울 석탄발전 9∼16기 가동정지…미세먼지 줄인다 [2020/11/29] 
·서영교 행안위원장, '경찰공무원법' 개정안 정책간담회 개최 [2020/11/29] 
·양주시에 경기북부 최대 실내 자동차매매단지 '타이거 오토몰' 들어선다. [2020/11/30] 
·국토부, 올 해외건설 수주액 300억불→신시장 개척 성과 등 도출 [2020/11/29] 
·군산 코로나19 74~78번 추가 확진자 발생... 전국 곳곳서 확산 [2020/11/2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