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2 21:04:13  |  수정일 : 2020-07-12 21:01:16.250 기사원문보기
경주 옥산서원에 둥지를 튼 멸종위기 호랑지빠귀
10일 안강 옥산서원 옆에 둥지를 튼 호랑지빠귀가 새끼에게 줄 먹이를 물고 있다. (사진=김진호)
10일 안강 옥산서원 옆에 둥지를 튼 호랑지빠귀가 새끼에게 줄 먹이를 물고 있다. (사진=김진호)
10일 안강 옥산서원 옆에 둥지를 튼 호랑지빠귀가 새끼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사진=김진호)
10일 안강 옥산서원 옆에 둥지를 튼 호랑지빠귀가 새끼에게 먹이를 주고 있다. (사진=김진호)

(포항=국제뉴스) 김진호 기자 = 경북 경주시 안강읍 옥산서원 주변에 10일 오후 거목에 둥지를 튼 여름새 호랑지빠귀가 새끼를 돌보고 있다.

멸종위기 관심대상종인 호랑지빠귀는 큰 나무의 가지 위에 많은 양의 이끼류와 적은 양의 마른 가지와 낙엽 등을 이용해서 둥지를 만들며 4~7월 사이 4~5개의 알을 낳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에 초등 돌봄시설 설치 의무화 [2020/07/11] 
·[기획]인천시 서구, 경제지원 전 행정력 동원 소상공인·자영업자 氣살리기 [2020/07/11] 
·'마동석♥' 예정화, 한 폭의 그림 같은 미모...'예쁨 한도 초과' [2020/07/11] 
·[단독] '28개 해수욕장 보유' 태안군, 피서철 방역활동은 어떻게?...청정해수욕장 만들기 '민관 합심' [2020/07/11] 
·(인사) 군산시 하반기 정기인사 승진 내정자 [2020/07/1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