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3 21:10:51  |  수정일 : 2020-04-03 21:11:52.367 기사원문보기
제주, 코로나19 10번째 확진자 발생
3일 제주에서 10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제주도가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제주=국제뉴스) 김승환 기자 = 제주에서 10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확진자가 발생했다. 지난달 29일 남미 유학생이 9번째 확진 판정을 받은 후 5일만에 확진 환자가 발생한 것이다.

3일 제주도에 따르면 영국 유학에서 돌아온 A(20대 여성ㆍ제주 10번 환자)씨가 도 보건환경연구원 코로나19 2차 검체 검사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날 오후 7시경 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유럽 유학생 A씨의 코로나19 최종 확진통보를 받고 즉시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현재까지 A씨의 진술과 도 보건당국 모니터링을 토대로 확인된 A씨의 동선은 다음과 같다.

A씨의 진술에 따르면 지난 2일 인천공항에서 15시 입국 후 당일 19시에 제주공항에 도착(김포-제주 OZ8973편)하여 제주도 특별입도절차에 따라 공항 내에서 검체 채취장소로 이동했다.

2일 19시 10분에서 50분까지는 제주공항 내 설치된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채취가 이루어졌으며, 이 때 타 검사자와 충분한 간격을 유지한 것으로 확인됐다.

제주도는 A씨가 검체 채취 후 자택으로 이동할 때(19시 50분부터 20시 10분)에는 도에서 제공한 관용차를 이용했으며, 당시 차량에는 운전자와 A씨만 탑승하였다고 밝혔다.

운전자는 제주도 특별수송절차에 따라 방호복을 착용해 접촉은 차단된 상태다.

A씨는 20시 10분경 자택에 귀가해 3일 저녁 제주대학교병원으로 이송될 때까지 도 보건당국의 모니터링 하에서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A씨의 가족은 A씨의 자가격리 기간 동안 다른 곳에서 생활해 A씨와의 접촉이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제주도는 A씨가 "2일 입국 당시 약한 몸살기운이 있었고 종합감기약을 복용했다"고 진술했다며, 현재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확인했다.

제주도는 A씨의 동선 상에 있는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와 도 관용차량 그리고 자택에 대한 소독은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제주도는 현재 A씨가 이용한 항공편 탑승객과 당시 제주공항 이용객을 중심으로 추가 접촉자 조사에 착수하고, 추가적인 정보를 확인하는 대로 공개할 방침이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남양주시에 '세븐틴' 멤버 호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친환경 살균수 원액 기부! [2020/04/02] 
·장근석 공식입장, ‘母 향한 신뢰 잃다’ [2020/04/02] 
·휘성 CCTV, 어디까지 추락하나.. [2020/04/03] 
·장재인 심경, 지금은 괜찮지만 한 번 더 그러면... [2020/04/03] 
·조노을 결혼, 신랑은 누구!? ‘어여쁜 예신 자태’ [2020/04/0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