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6 16:37:34  |  수정일 : 2020-03-26 16:36:55.257 기사원문보기
고양시, '농가 한숨'에 다양한 판로개척...취약 계층 1000여명 농산물 지원
(고양=국제뉴스) 허일현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코로나19로 학교급식이 중단돼 판로를 잃고 어려움을 겪는 농가들의 시름을 덜기 위해 다양한 판로 개척에 나선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 초중고등학교 개학이 연기돼 학교급식도 중단되면서 학교급식과 연관 있는 계약 농가 피해가 2억여 원에 달하는 실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시는 고양교육지원청, 고양시학교급식지원센터, 6개 지역농협의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최근 두 차례'개학 연기에 따른 피해대책 수립 간담회'를 열고 생산농가들의 판로 대책을 협의했다.

협의를 통해 우선 독거노인, 중증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사회적 돌봄이 필요한 대상자 1000여명에게 농산물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들에게 쌈채류 3종, 과채류 2종 등 생식이 가능한 품목 5종으로 구성한 '학교급식용 친환경농산물 꾸러미'를 지원했다.

시는 시청과 3개 구청, 고양교육지원청, 유관 기관들에게 농산물 공동구매를 협조 요청하는 '자발적 농가 돕기 동참'을 계획했다.

'농산물 꾸러미'는 대파, 양배추, 시금치, 버섯류, 얼갈이배추, 부추, 실파, 콩나물, 애호박, 베이비채소 등등 12종을 5~8종으로 포장해 1만원, 1만5000원짜리 두 가지 상품으로 구성해 판매할 계획이다.

시중로컬가격에 비해 10% 가량 저렴하게 판매할 농산물은 오는 27일까지 관계 기관 직원들을 대상으로 예약 접수를 마칠 예정이다.

이재준 시장은 "피해 농가에는 도움이 되고 시민들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는 1석2조 농가 돕기에 많은 공직자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어설픈 기본소득 무용론 폈다가 두 손 든 장덕천 부천시장 [2020/03/25] 
·미국 코로나19 환자 5만명 넘겨···트럼프 "말라리아약, 신의 선물" [2020/03/25] 
·마마무 문별, 코로나19 취약계층에 후원물품 기부 [2020/03/25] 
·제주 도내 여섯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 [2020/03/25] 
·포승∼평택 철도건설 2공구 현장, '불법 난무'… 평택시, 단속 '하세월' [2020/03/2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