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1-18 08:30:49  |  수정일 : 2020-01-18 08:32:39.873 기사원문보기
증평좌구산천문대, 관람객 수 15만 명 돌파
▲ 좌구산 천문대.(사진제공=증평군청)
(증평=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증평좌구산천문대가 관람객 수 15만 명을 돌파했다.

증평군에 따르면 지난 16일 기준 좌구산천문대를 찾은 관람객 수는 15만326명으로 개관 6년 4개월 여 만에 관람객 수 15만 명을 돌파했다.

좌구산천문대는 지난 2013년 9월 연면적 892㎡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좌구산 휴양랜드 안에 자리했다.

1층에는 천체투영실이 있다.

10m 원형돔스크린에 별자리. 천체 운동, 우주의 모습 등을 영상으로 송출해 날씨와 관계 없이 우주를 여행하는 느낌을 받을 수 있다.

VR 체험, UFO 영상, 인공위성 및 로켓 시뮬레이션, 테슬라코일, 중력렌즈 체험, 스윙바이 체험, 우주인포토존 등 천문우주학에 대해 알아볼 수 있는 전시실은 1, 2층에 마련해뒀다.

3층에는 10m의 개폐식 대형 관측 돔과 국내 최대 356mm 굴절망원경이 설치돼 있다.

이 망원경의 한계 등급은 약 14등급으로 육안으로 볼 때보다 1만여 배 많은 천체를 700배 확대해 볼 수 있어, 천체의 모습을 선명하게 감상할 수 있다.

16인치와 12인치 반사굴절망원경과 150mm와 130mm 굴절망원경도 비치해둬 달, 행성, 이중성, 성단, 성운 등 다양한 천체들의 모습을 관측할 수 있다.

지난해에는 가상증강현실(VR)체험장을 마련, 가상축구ㆍ사격 등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천체체험 프로그램도 풍성하다.

천문대에서는 '한별이와 함께하는 좌구산천문대 코스모스쿨'과 '가족과 함께하는 별밤천문대' 등의 프로그램을 정기적으로 운영하며 우주에 대한 호기심을 채워준다.

청소년을 위한 천체캠프(화~토)와 가족캠프(금, 토)도 연중 운영하고 있으며, 일식, 월식, 별똥별 등 특별한 천문 현상이 있을 때마다 관측회를 열어 수월하게 우주쇼를 감상할 수 있도록 돕는다.

내달 8일 정월대보름 관측행사와 오는 4월 8일 슈퍼문 관측행사도 계획하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울진군 공공시설물 태양광발전시설 설치공사 실시설계 착수 [2020/01/17] 
·'수도권전철 독립기념관 연장' 촉구! [2020/01/17] 
·성남시, 아시아실리콘밸리 구상 지역 7개 버스 노선 확충 [2020/01/17] 
·필리핀, 탈 화산 피난민 3명 심장마비로 사망 [2020/01/17] 
·관악구, 2020년 '에너지 절약 실천마을 경진대회' 개최 [2020/01/18]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