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22 23:11:51  |  수정일 : 2019-11-22 23:12:34.977 기사원문보기
인천시, '시민주권선언 기념비' 제막 및 '인천愛뜰 개장' 기념수 식재
▲ 박남춘 인천광역시장이 22일 시청 인천애뜰에서 열린 '시민주권선언 기념비 제막식 및 인천애뜰 개장 기념식수 행사'에서 기념비를 제막하고 있다
(인천=국제뉴스) 김흥수 기자 = 인천광역시는 "인천愛뜰 잔디마당 동편 광장에'시민주권선언 기념비'제막 및'인천愛뜰 개장'기념수를 식재했다."고 밝혔다.

'시민주권선언'은 지난 제100주년 3.1절 기념식에서 22개 시민사회단체로 구성된 시민정책네트워크가 직접 작성해 발표한 것으로, 시민의 힘으로 지켜온 지난 100년의 역사를 바탕으로 미래의 100년은 시민이 주인으로 만들어 가야 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이러한'시민주권선언'의 비전과 가치를 모든 시민과 공유하고자 기념비 건립을 추진했으며, 제막식을 통해 공개했다.

제막식은 박용렬 노인회 인천시연합회장, 정영기 장애인단체총연합회장, 시민정책네트워크 소속인 17개 시민사회단체장들과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이용범 인천광역시의회 의장, 시의회 이병래 의원, 노태손 의원, 손민호 의원이 함께 했다.

'시민주권선언'제막식에 이어'인천愛뜰 개장'기념수 식재를 진행했다. 식재한 기념수는 30년생 주목으로 우리 민족의 성지인 강화에서 나고 자란 나무이다.

식재는 인천시의 일반 시민중 분야별 최고의 인물 10명과 박남춘 인천광역시장, 이용범 인천광역시의회 의장이 함께 다.

식재에 참여한 인천시 최고인물 10명은 35,880시간을 자원봉사 한 최광언님, 총 3억 8천여만원을 기부한 정규성님, 456회 헌혈을 한 유재경님, 다자녀 엄마 신전희님, 31년 경력의 버스기사 이인성님, 15년 경력의 환경유공자 구자형님, 최연소 불법조업 외국어선 단속 해양경찰 노현찬 경장,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소방관 정기영 소방위, 시민 생명구조 공무원 조윤형님, 인천愛뜰 조성 근로자 박칠수님 이다.

정형섭 총무과장은 "'시민주권선언'의 정신이 시정을 받쳐주는 기본 가치가 되기를 소망한다."며, "가족들이 옹기종기 모여 애기할 수 있는 뜰과 가족의 사랑을 상징하는 애(愛)를 합쳐 이름 지어진 인천愛뜰이 앞으로 시민에게 즐거움과 휴식을 주는 공간이자, 열린 광장문화를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 가는 공간이 되기를 여러분과 함께 기원한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허경영의 아이 낙태했다" 트로트 가수 최사랑, '충격 폭로' [2019/11/21] 
·이재명표 ‘협치행정’ 전봇대 공사 세금 71억 낭비 막았다 [2019/11/21] 
·"행간이 없다"…'동백꽃'서 염혜란이 말한 오정세의 매력은 내적인 부분 가르키나 [2019/11/22] 
·대한산업안전협회, 한국전력공사 MoU [2019/11/22] 
·전찬걸 울진군수, 2020년도 예산안 제출 시정연설 [2019/11/2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