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3-19 21:26:11  |  수정일 : 2019-03-19 21:28:26.213 기사원문보기
'솔로홈런+3루도루' 호타준족 호잉 "페이스 좋아지고 있다"

한화 호잉
한화 호잉



[STN스포츠(창원)=윤승재 기자]



한화이글스 용병타자 제러드 호잉이 호타준족의 면모를 뽐내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한화 호잉은 19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NC다이노스와의 2019 KBO 시범경기에서 3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 3타수 1홈런 1타점 2볼넷 3득점으로 팀의 5-2 승리를 이끌었다.



호잉은 이날 호타준족의 진수를 보여줬다. 1회초 볼넷을 걸러나간 뒤 김태균의 적시타로 득점을 올린 호잉은 3회초에는 볼넷에 이어 2루 도루와 3루 도루까지 선보이며 빠른 발을 자랑했다. 호잉은 이성열의 적시타에 홈을 밟으며 2득점에 성공했다.



그리고 세 번째 타석에서는 홈런까지 때려냈다. 5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호잉은 NC의 불펜 투수 김건태의 초구를 노려쳐 창원NC파크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홈런포로 연결시켰다. 비거리는 115m가 찍혔다.



경기 후 한용덕 감독도 호잉의 활약에 미소를 지었다. 한 감독은 "호잉이 빠른 발과 장타력으로 공격에 활력소를 불어 넣어줬다"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호잉은 "최근 페이스가 좋지 않아 고민도 많았는데, 오늘 경기에서 홈런과 도루를 기록하며 팀의 승리로 이어져 기분이 좋다"라며 이날 경기를 돌아봤다. 호잉은 "페이스가 좋아지고 있다. 개막전이 기대된다"라면서 "경기를 즐기다보면 지난해처럼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다"라며 새 시즌에 대한 기대감도 함께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호잉은 팬들의 응원에 감사하며 "한화팬들의 열정적인 응원에 힘입어 팀이 올해도 가을야구에 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올시즌 각오를 밝혔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unigun89@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윤승재 기자 / unigun89@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