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14 13:25:17  |  수정일 : 2020-02-14 13:27:09.333 기사원문보기
부산 동래구, 음식점 조리환경개선사업 추진
▲ 동래구청 임시청사 전경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 동래구는 안전하고 위생적인 외식환경 조성을 위해 '음식점 조리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음식점 조리환경개선사업'은 소규모 음식점의 조리장 내 환풍시설 및 각종 조리기구 등에 쌓인 기름때 청소비용을 지원해 위생적인 외식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동래구는 관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사업 참여 업소에 업소당 최대 30만원까지 후드 청소비용을 지원한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업소는 신청서 등의 서류를 3월 20일까지 동래구 환경위생과로 제출하면 된다. 지난 7일 현재 관내에 영업 신고된 일반음식점 중 영업장 면적이 작고 영업신고일이 오래된 모범음식점ㆍ건강음식점ㆍ위생등급제 참여 음식점이 우선 지원대상이다.

사업참여 신청 업소를 대상으로 서류 및 현장평가를 거쳐 최종 40개소를 선정할 계획이다.

동래구 관계자는 "지난해 이 사업에 참여한 업소들로부터 만족도가 높아 올해 확대 실시하는 사업이므로 업주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동원, 눈물 참는다... '할아버지 볼 수 없지만...' [2020/02/14] 
·4000만 달러=473억원, ‘기생충’ 수익 도대체 얼마? [2020/02/13] 
·삼성전자, '갤럭시 S20' 전격 공개 [2020/02/13] 
·미스터트롯 인기순위, 화제인 이유? ‘1위 임영웅 누구길래’ [2020/02/14] 
·박성신, “내 딸이지만 비교 안 돼” 15년 만에 겨우 만난 딸인데 [2020/02/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