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3 14:36:54  |  수정일 : 2020-11-23 14:36:16.240 기사원문보기
이환희 씨 아내, 윤종신에 감사…"남편, 임종하면서도 종신님 노래 들어"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가수 윤종신이 자신의 오랜 팬이 사망하자 진심이 담긴 애도 글을 올린 가운데, 고인의 아내가 감사함을 전했다.

윤종신 팬클럽이었던 이환희 씨의 아내는 23일 sns에 글을 올려 "안녕하세요 이환희 씨의 아내 이지은입니다 글 올려주셨다는 소식 듣고 감사한 마음에 댓글 남깁니다"라고 인사한 뒤 "저희 남편을 수시로 생각해 주셨다고 들었습니다. 그이를 위해 기도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윤종신에 고마움을 전했다.

그러면서 "임종방에서 계속 종신 님 노래를 틀어주었어요. 마지막 숨이 멈출 때 나온 노래는 '내일 할 일'이었습니다. 이제 곧 발인이네요 나누어주신 마음 잊지 않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윤종신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최근 사망한 故 이환희 씨를 애도했다.

윤종신은 "그 오랜 시간 나의 노래를 사랑해 주었던 공존 이환희 님의 명복을 빕니다. 너무나 감사했어요. 편히 쉬어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故 이환희 씨는 윤종신 팬클럽 '공존'의 총무를 맡고 있으며, 지난 2014년 jtbc '히든싱어3' 윤종신 편에 모창 능력자로 출연해 2라운드까지 진출한 바 있다.

이환희 씨는 당시 "현재 윤종신 팬클럽 '공존' 5년째 무보수로 총무를 맡고 있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윤종신은 내게 장아찌다. 내가 장아찌 하나만 있으면 밥을 먹을 수 있다. 윤종신의 노래만 듣고도 살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윤종신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관련기사]
'사망' 공존 이환희 누구?…윤종신 애도 "편히 쉬어요"
하하 사과, 故 박지선 사망 후 sns에 '욕설 담긴 표현'→삭제
임슬옹, 빗길 무단횡단 보행자 사망사고…검찰 ‘약식기소’
美 미시간주 백화점 총격에 8명 부상···사망자는 없어
아프간 평화협상 도중 is 테러로 수도 카불에서 8명 사망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