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13 23:05:52  |  수정일 : 2020-07-13 23:05:55.557 기사원문보기
'김혜수 조권 나쁜손' 뭐길래, 김혜수 인터뷰서 언급한 '조권'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조권이 김혜수와 각별한 우정을 자랑했다.

13일 방송된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조권은 김혜수에게 여러 도움을 받았다며 금전적인 도움도 받았다고 고백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권은 김혜수가 군 복무 시절 아픈 어머니를 도와줬다며 힘든 시기를 잘 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조권과 김혜수의 우정은 2013년 드라마 '직장의 신'에서 부터 시작됐다. 두 사람은 드라마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고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드라마 종영 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김혜수 조권 나쁜손'이 등장하기도 했다. 이는 '직장의 신' 종영 후 공개된 단체 mt 사진이 화제가 된 것. 사진 속 김혜수는 조권의 허리에 손을 두고 있다.

이에 김혜수는 한 인터뷰에서 "나쁜 손이 아니라 착한 손이다"라며 "조권은 스케줄 때문에 오지 못할 상황인데 결국 왔더라"라며 "피곤했을 텐데도 열정적으로 현란한 댄스를 췄다. 마치 조권의 콘서트 같았다"라고 덧붙였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