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09 13:52:44  |  수정일 : 2019-12-09 13:56:20.563 기사원문보기
김우빈, 비인두암 투병→경호원과 눈물나는 재회 '화제'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배우 김우빈이 비인두암 투병을 딛고 2년 반만에 팬들과 만났다.

김우빈은 지난 8일 smtown theatre에서 2019 kimwoobin 'thank you'를 개최, 팬들과의 뜻깊은 만남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우빈은 "약 3년 만에 팬분들을 만나는 이 순간만을 기다리면서 지냈는데, 제가 생각한 것보다 더 따뜻했고 즐겁고 행복했습니다. 제가 오히려 더 많은 마음을 받고 가는 것 같습니다. 오랜만이라 많은 이야기를 들려 드리고 싶었는데 잘 전달되었는지 모르겠습니다. 앞으로 자주 인사드리며 제 소식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귀한 시간 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김우빈은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활동을 중단했다. 이후 간간이 소식을 전하던 김우빈은 지난달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깜짝 시상자로 나서며 연예계 복귀를 알렸다.

이런 가운데 sns상에서는 김우빈의 첫 출근길 모습이 포착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8일 'stranger_wb' 트위터에는 김우빈과 경호원이 인사를 나누는 모습이 게재됐다. 게시자는 "코엑스 아티움 출근길. 이 장면 보는데 괜스레 울컥! 경호님도 너무 오랜만에 뵙고, 늘 감사합니다♥ 우빈아 오늘 화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김우빈은 경호원과 오랜만에 만나는 듯 포옹을 했고, 경호원 역시 반가움과 여러 감정이 겹친 듯 울컥하는 표정으로 김우빈을 안고 있는 모습이다.

이에 팬들은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 기쁘다", "김우빈 인성 좋다", "경호원 표정 보니 울컥한다", "활발한 활동 보여달라", "더 멋있어졌다" 등 응원을 전했다.

[관련기사]
신민아♥김우빈, 결혼설 '모락모락'…지금까지 연애史 돌아보니
'혈액암 완치' 허지웅, 김우빈에게 연락받은 이유는? "위로 받는다"
김우빈 공식석상, 연인 신민아 '관심↑'…비인두암 투병 이겨낸 사랑
‘2019 청룡영화제’ 김우빈, 건강한 모습으로 등장…“응원해주셔서 이겨낼 수 있었다”
김우빈, '청룡영화제' 통해 감사인사→응원 물결…"차기작에서 만나길"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