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09 10:15:25  |  수정일 : 2019-11-09 10:20:13.430 기사원문보기
이랜드몰 여성찐특가, 티켓 ‘취소표’처럼 다시 오픈 가능할까…요청 봇물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이랜드몰 여성찐특가 할인권을 둔 이용자들의 요청이 빗발치고 있다.

9일 이랜드몰은 여성찐특가 행사를 진행 중이다. 하지만 이랜드몰 여성찐특가 행사 오픈 1시간이 채 되기도 전에 할인권은 모두 동났다.

할인권이 오픈되면 일단 이를 ‘킵’해두는 이용자들이 대다수다. 이용을 하지 않더라도 파격적인 할인권을 그냥 지나치긴 쉽지 않다.

이에 네티즌은 이랜드몰 여성찐특가 할인권을 다운받았다가 사용하지 않으면, 다시 오픈해주는 시스템이 마련됐으면 좋겠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실제로 콘서트 등의 티켓을 구매했다가, 이를 이용하지 않으면 ‘취소표’로 풀리는 것을 염두에 둔 요청인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이랜드몰 반값대란, 18일 단 하루 3주년 기념 특별 세일…"2시간마다 빵 터지는 선물같은 혜택 누리세요"
이랜드몰 극한특가 행사 진행…해외명품ㆍ가전 50% 할인 쿠폰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