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뉴스토마토] 최초 작성일 : 2013-02-20 13:12:23  |  수정일 : 2013-02-20 13:36:04.730 기사원문보기
中 1월 FDI 7.3% 감소..글로벌 경기 침체 탓
[뉴스토마토 김진양기자] 중국에 대한 외국인들의 투자가 여전히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현지시간) 중국 상무부는 1월의 외국인직접투자(FDI)가 전년 같은기간보다 7.3% 감소한 92억70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작년 12월의 117억달러보다 줄어든 것으로 8개월 연속 감소세다.
 
미국과 아시아 주요국으로부터의 투자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글로벌 경기 회복세가 여전히 취약하다는 반증이다.
 
중국의 인건비와 토지 가격이 오르고 있는 점 역시 중국의 투자 매력도를 저하시키는 요인으로 분석됐다.
 
다리우즈 코왈츠 크레딧아그리꼴 선임이코노미스트는 "중국의 완만한 경제 성장에 외국인 기업가들이 보다 신중한 태도를 취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다만 "중국을 비롯한 세계 경제가 살아나고 있는 만큼 올해부터는 외국인 투자도 다시 늘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진양 기자의 SNS 계정: [이메일]   [페이스북]  


[관련기사]
· 中 서비스업 고용 증가세..新 성장동력 '주목'
· 中 1월 신규 위안화대출 1조위안 돌파..3년來 최고

[김진양 기자의 다른 뉴스]
· BOJ위원 "국채 매입 포함한 양적완화 지속할 것"
· (외신브리핑)슈퍼위원회 볼스-심슨, 적자감축 중재안 제시 - 블룸버그

[이 시각 주요뉴스]
· 삼성, 글로벌 제약사 '머크'와 개발·마케팅 업무제휴
· 국토부 "택시 불법 운행중단 엄정 대응"

20년 이상 전문가 50여명, 국내 최대 토마토 투자클럽

ⓒ경제전문 멀티미디어 뉴스통신 뉴스토마토

국제경제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