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2-20 14:20:52  |  수정일 : 2013-02-20 14:22:15.480 기사원문보기
김승유 미소금융재단 이사장 사의 표명
(아시아투데이= 방성훈 기자 dvdbang@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방성훈 기자 = 김승유 미소금융재단 이사장이 임기를 2년 남겨놓고 금융위원회에 사의를 표명했다. 

20일 금융권에 따르면, 김 이사장은 지난해 12월 금융위에 미소금융재단 이사장직을 내놓겠다며 사표를 제출했다. 미소금융재단 이사장은 금융위가 추천해 대통령이 임명한다.

김 이사장은 2009년 미소금융재단 초대 이사장으로 취임해 지난해 2월 연임이 확정되며, 임기가 3년 늘어났다.

김 이사장이 사의를 표명한 것은 이명박 대통령의 측근으로 여겨지는 만큼 박근혜 당선인이 새 대통령으로 취임하는 것이 부담으로 작용했을 것이라는게 금융권 전반의 시각이다.

한편, 김 이사장은 이번 사의 표명으로 하나금융이 설립한 자립형 사립고인 하나고등학교 이사장직만을 맡게 됐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금융/보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